여유롭고 세련되게, 카페 스타일 인테리어 15선 | homify | homify
Error: Cannot find module './CookieBanner' at eval (webpack:///./app/assets/javascripts/webpack/react-components_lazy_^\.\/.*$_namespace_object?:3566:12) at at process._tickCallback (internal/process/next_tick.js:189:7) at Function.Module.runMain (module.js:696:11) at startup (bootstrap_node.js:204:16) at bootstrap_node.js:625:3

여유롭고 세련되게, 카페 스타일 인테리어 15선

Jihyun Hwang Jihyun Hwang
скандинавський  by 株式会社アート&マテリアル / art & material .inc, Скандинавський
Loading admin actions …

카페, 영화관, 도서관 등 기타 상업, 비상업 공간들이 인테리어가 공간을 사용하는 사람의 심리에 작용하는 효과에 주목하면서 독특한 분위기의 공간들을 마주하는 재미가 생겼다. 어떤 곳은 80년대 감성을 강조하며 사람들을 과거로 돌려보내 향수에 젖게 하고, 어떤 곳은 이국적인 분위기를 강조하며 여행 온 것 같은 재미를 느끼게도 한다. 이렇게 사회를 채우는 기타 공간들의 변화가 급속화되면서 자신의 집안에도 특정 공간의 분위기를 내보려는 사람들이 늘게 되었다. 그러다 보니 '~같은 분위기'의 공간을 주문하는 사람이 많아졌다. 도서관 같은 분위기, 유럽 같은 분위기 그리고 근래 들어 가장 많은 선택을 받는 카페 같은 분위기가 있다. 오늘은 특별히 카페 같은 분위기, 카페 풍의 여유롭고, 세련된 멋이 묻어나는 인테리어 실내 공간 15곳을 모아봤다. 지금 우리 집 인테리어를 위해 참고할 공간들을 모으고 있다면, 오늘 기사글을 통해 작게나마 도움을 받을 수 있길 바란다. 지금 바로 살펴보자.

1. 스튜디오형 아파트

거실과 다이닝 룸, 주방 그리고 침실이 한 데 설계된 스튜디오형 아파트다. 원룸 인테리어를 찾는 사람들에게도 좋은 영감을 줄 수 있으리라 기대된다. 특별히 침실의 바닥을 목재로 높이고, 거실과는 철제 틀 구조물로 고정된 유리 가벽으로 적당히 시야가 분리된다. 유리 가벽을 뒤로 하고 편안하게 앉을 소파 공간, 그 옆으로 탁자와 의자로 소박하게 채워낸 공간 역시도 카페 분위기를 내는 데 한몫한다. 무려 4개의 공간이 열린 형태로 모여 있지만, 어수선하지 않고, 체계적으로 배치된 느낌이 들어 안정적이다.

일본의 건축 회사 NANO ARCHITECTS 에서 선보인 실내다.

2. 북카페 분위기의 실내

두 번째로 살펴볼 이곳은 북카페 분위기가 물씬 난다. 흰색의 한쪽 벽면에는 짙은 색의 목재로 제작한 선반을 설치해 소품과 책을 올려둘 수 있게 했고, 주방과의 경계에 밝은색 목재로 제작한 식탁을 배치했다. 벤치형 의자로 편안한 인상을 더 하며 천장에는 노란빛의 간접 조명으로 공간에 부드러운 인상을 연출한다.

일본의 수리 및 리모델링 전문 회사 Shiawasenaie co.,ltd. 에서 선보인 실내다.

3. 나무 기둥으로 경계를 그린 실내

결이 아름답게 드러난 헤링본 목제 바닥 위로 나무 기둥 구조물을 설치해 자연스럽게 거실과 다이닝 룸 공간을 분리했다. 기본적으로 공간 사이에 벽을 두고 있지 않아 자유롭고 열려 있는 분위기는 유지하고 있어 흥미롭다. 시각적으로 따뜻하게 정리된 실내 분위기가 카페 특유의 온화한 분위기와 닮았다.

일본의 건축 회사 Iitsuka Architect Atelier 에서 선보인 실내다.

4. 스칸디나비아 스타일의 실내

북유럽 디자인(스칸디나비아 스타일)을 기반으로 설계, 연출한 실내다. 목재와 부드러운 파스텔 계열의 색상을 입은 가구들로 공간을 채웠다. 거실, 주방, 다이닝 룸이 하나의 공간으로 연결되고 있으며 마치 작은 카페에 온 듯한 주방과 다이닝 룸 사이의 아기자기한 배치 구조가 눈에 띈다. 

일본의 수리 및 리모델링 전문 회사 NU by renovation 에서 선보인 실내다. 

5. 율동적이고 아기자기한 실내

일본의 수리 및 리모델링 전문 회사 STYLEKOUBOU 에서 선보인 실내다. 이 집은 실제로 1층을 카페로 사용하고 있다. 창백할 만큼 밝고 옅은 색의 목재를 창문 앞 탁자와 선반, 벽 등 공간 곳곳에서 적극적으로 활용했다. 의자 등에는 짙은 색의 목재를 사용한 것도 확인할 수 있는데 그만큼 율동적이고, 곳곳에서 서로 다른 무게감이 느껴져 재미있다.

< Copyright : STYLEKOUBOU >

6. 형식을 깬 배치 디자인의 실내

일본의 주택 건설 업체 negla 에서 선보인 실내다. 편견을 깨듯 소파를 창문을 향해 대각선으로 배치하고, 널찍하고 자유분방한 휴식 공간을 만들어냈다. 형식에서 벗어난 느낌이 강해 트렌디하며 소파에 앉아 풍경을 바라보며 고요히 커피 한 잔, 차 한 잔 즐길 수 있을 공간이 되었다.

7. 높은 천장 아래 야외에 있는 듯한 느낌을 주는 실내

일본의 건축 회사 H,ENDOH ARCHTECT & ASSOCIATES 에서 선보인 실내다. 사진 속 공간은 주택 내 2층으로 거실, 주방, 다이닝 룸을 열어둔 형태로 설계했음을 확인할 수 있다. 굉장히 높은 공간감을 느낄 수 있는데, 천장 자체를 실제 집보다 높게 설계했으며 천창을 통해 햇볕을 수직적으로 받을 수 있게 한 점이 매력적이다. 곳곳에 동선을 따라 화분을 배치해 전체적으로 보면 야외에 있는 듯한 묘한 느낌마저 받게 된다.

8. 휴양지에 온 듯한 자유로운 분위기의 실내

단단한 목제 바닥, 고재로 마감한 벽과 흰색의 벽, 천장이 오묘하게 잘 어우러지는 실내다. 이 집은 좌식 카페의 분위기를 살리고 있다. 벽면에 깊이를 내어 편안하게 기대거나 앉아 쉴 수 있게 했고, 거실 중앙에는 낮은 높이로 제작된 목제 탁자를 두었다. 일본의 건축 회사 TATO DESIGN 에서 선보인 실내다. 

9. 바닥재로 분리, 개성적인 실내

일본의 건축 회사 KAZ Architecture 에서 선보였다. 널찍한 공간감을 느낄 수 있도록 벽면 설계를 최소화하고, 공간과 공간을 개방적으로 이었다. 그런 과정에서 공간에 맞춰 바닥재를 분리했고, 이에 따라 공간들의 경계가 자연스레 그려지는 듯한 느낌을 받을 수 있게 의도했다. 그러다 보니 목제 바닥인 거실과는 달리 콘크리트 느낌으로 채워진 다이닝 룸은 마치 실외 식사 공간인 것 같은 분위기를 담는다.

< Copyright : KAZ >

10. 에클레틱한 분위기의 실내

노출콘크리트 특유의 거친 느낌을 조명으로 강조한 이곳은 서재로 사용되고 있다. 모던 디자인과 인더스트리얼 디자인이 맞물려 에클레틱한 분위기를 주도하고 있다. 카페에서 느낄 수 있는 독특한 분위기 중 상당수가 이런 에클레틱 스타일과 접목하는 부분이 많다.

일본의 주택 건설 업체 SHOEI 에서 선보였다.

11. 적당한 설렘과 긴장감이 있는 실내

by dwarf Iндустріальний

일본의 건축 회사 DWARF 에서 선보인 실내다. 바닥, 벽, 부분적으로 천장까지 단단하고 따뜻한 느낌의 목재로 마감해 온화하다. 압축적이고, 간결한 디자인으로 공간에 있는 사람이 편안함과 친밀감을 느낄 수 있도록 설계됐다. 적당한 설렘과 긴장감이 느껴지는 카페 인테리어와 접목하는 부분이 많다.

12. 따뜻한 북카페 분위기의 실내

북카페의 이미지를 그려내고 싶었던 클라이언트의 바람에 맞춰 개조된 실내 공간이다. 흰색으로 공간의 바탕을 정리하고, 밝은색의 목재로 한쪽 벽면에 커다란 책장을 제작해 배치했다. 좋아하는 책을 양껏 수납할 수 있어 북카페를 넘어 따뜻한 도서관의 느낌까지 담아낸다. 외부 전망을 즐기며 한적한 시간을 보내기 좋을 거실로 마감됐다. 

일본의 수리 및 리모델링 전문 회사 ART & MATERIAL .INC 에서 선보였다.

13. 아기자기한 느낌의 실내

널찍한 주방 카운터를 경계로 주방과 다이닝 룸이 그려졌다. 이때 주방 카운터를 따라 목제 상판을 붙이고, 다리 기둥으로 고정해 간이 식탁을 만들었다. 이렇게 다이닝 룸은 공간을 많이 할애하지 않는 방향으로 설계했다. 기능적이면서도 전체적으로 목재가 주는 아기자기한 느낌이 매력적이다.

일본의 수리 및 리모델링 전문 회사 STYLEKOUBOU 에서 선보였다. 

14. 개방감이 일품인 실내

일본의 건축가 NOBUYOSHI HAYASHI 가 설계한 집이다. 주방 카운터를 길고 크게 설계한 후 조리된 음식 혹은 차, 커피 등을 간단하게 즐길 수 있도록 목제 식탁을 옆에 배치했다. 커다란 개구부를 따라 풍부한 양의 햇볕이 실내로 스며든다.  

< Photograph : Yuko Tada >

15. 숲속의 작은 카페 같은 분위기의 테라스

마지막으로 살펴볼 공간은 마치 숲속의 작은 카페 같은 분위기를 느낄 수 있어 인상적이다. 테라스를 따라 정원 내 동선을 잇고, 목제 탁자와 의자로 한층 더 따뜻한 느낌을 배가시켰다. 

일본의 조경 건축 회사 kodawarinoie 에서 선보였다.

또 다른 기사글이 궁금하다면 여기를 클릭해보자. 한 박자 느리게 살기, 기분 좋은 여유가 묻어나는 단층집을 살펴볼 수 있다.

by Casas inHAUS Сучасний

Потрібна допомога з проектом оселi?
Зв'язатися!

Відкрийте для себе натхнення!